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교육청,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
김일수 부교육감과 국‧과장 등 30여 명 참석하여 숭고한 희생 기려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4/05/16 [15:37]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6일 제44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김일수 부교육감을 비롯하여 교육청 국·과장 등 30여 명이 광주광역시 소재 국립 5·18민주묘지를 방문해 5.18 민주영령을 추모하고, 항쟁 정신을 기렸다.

 

충남교육청은 2019년부터 매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에 국립 5·18 민주묘지 참배와 함께 5·18 민주화운동 사적지를 탐방하고 있다. 올해도 민주묘지를 방문하여 5·18 민주영령에 대한 헌화와 묵념을 진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5·18 자유공원을 방문해 역사 체험도 진행하였다. 도교육청은 이를 통해 영령들의 희생을 기리고, 항쟁 정신을 되새겨 민주주의와 인권의 소중함을 계승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더불어 5·18 관련 카드 뉴스 등 학교에서 활용할 수 있는 계기 교육 자료를 배포하여 교육과정과 연계한 민주시민교육에 힘쓰고 있으며, 교원직무연수 등을 통해 5·18 민주화운동의 저항과 참여,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되새기고 있다.

 

김일수 부교육감은 “5·18 민주화 정신은 대한민국 민주주의 발전의 초석이 되었다.”라며, “우리 학생들이 오월의 정신을 잊지 않고, 민주주의의 가치와 소중함을 계승, 발전시킬 수 있도록 역사교육을 지속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16 [15:3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