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3년 한 해의 마무리는 음악과 함께
14일 저녁 대전시립교향악단 송년음악회, 대전예술의 전당 아트홀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3/12/10 [14:59]



대전시립교향악단은 14일 저녁 7시 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디스커버리 시리즈 9‘송년음악회’를 연다. 

 

2023년 한 해 동안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여자경 제9대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선임과 더불어 더욱 수준 높고 다채로운 공연들을 펼쳐왔다.  

 

올해의 대미를 장식하는‘송년음악회’에서는 여자경 예술감독의 지휘 아래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고 있는 젊은 피아니스트 박종해가 협연해 화려한 무대를 장식한다. 

 

연주회의 서막을 여는 곡은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 협주곡 제2번 다단조이다. 피아노 협주곡 중에서도 대중에게 가장 사랑받는 명곡으로 많은 관객의 심금을 울리는 시간이 될 것이다.

 

이어지는 곡은 스트라빈스키 작곡의 발레모음곡 ‘불새’(1919버전)다. 스트라빈스키의 곡 중 가장 대중적인 곡으로 화려한 연주기법, 강렬한 표현과 웅장한 사운드는 언제나 듣는 이에게 전율이 일게 한다. 

 

이번 연주회의 마지막을 장식할 작품은 라벨의 ‘볼레로’다. 관현악 색채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명곡으로 들으면 누구나 알 수 있는 플루트의 솔로 연주로 시작해, 각각의 악기를 거쳐 오케스트라 악기군 전체의 연주로 화려하게 장식하며 끝맺는다.

 

연주는 휴식 포함 약 90분간 진행되며, 예매는 공연 전일 오후 5시까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 대전예술의전당 홈페이지, 인터파크(1544-1555) 등에서 가능하다. 취학아동 이상 관람 가능하다.

 

기타 연주회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전화(042-270-8382~8)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2/10 [14:59]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