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보건환경연구원 "시중 판매 달걀 안심하고 드세요"
살충제 및 항생제 검사 결과‘안전' 확인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3/12/06 [16:37]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이 국민 다소비 축산식품인 달걀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유통 중인 달걀을 대상으로 10월부터 11월까지 두 달여간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

 

이번 검사는 식용란 수집판매업소에서 달걀 1,000여 개를 수거하여 닭 진드기 방제 등으로 사용되는 살충제 34종과 설파제 등 동물용 의약품 18종의 유해잔류물질을 검사했다. 

 

검사 결과, 모두 살충제와 동물용 의약품이 검출되지 않아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검사에서 살충제 초과 검출 등 부적합 달걀이 확인될 경우 농장 정보 등을 공개하고 시중에 유통되지 않도록 회수, 폐기하여 불량 축산식품을 차단하고 있다.

 

신용현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체계적이고 정밀한 축산물 검사체계 운영을 통해 소비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달걀이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2/06 [16:3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