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꽃지해안공원서 ‘명품 낙조’ 즐기자!
꽃지해안공원 가로화단 경관 개선 완료…수목 식재·산책로 조성 등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1/12/02 [15:01]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2일 ‘꽃지해안공원 가로화단 경관 개선 사업’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존의 노후된 화단 공간을 태안의 낙조 명소인 할미·할아비 바위를 조망할 수 있는 산책로로 조성하는 데 목적을 두고 추진했다.
 

위치는 태안군 안면읍 승언리 339-356번지 꽃다리 부근이며, 사업 면적은 총 1867㎡ 규모다.

 
주요 정비 내용은 △수목 식재 △산책로 조성 △암석원 조성 △휴게시설 설치 등이며, 염해에 강한 마가목을 중심으로 군락지를 조성하고 해안변과 인접하게 산책로를 만들어 관광객의 휴식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고대열 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장은 “보령해저터널 개통, 꽃지해안공원 조성과 발맞춰 경관 개선이 이뤄진 만큼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할미·할아비 바위와 석양이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자연 풍경을 보며 일상의 피로를 치유하고 새로운 내일을 여는 힘을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2/02 [15:01]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