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교육청, 일손 돕기 농촌봉사활동 실시
코로나19에 따라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 겪는 밤 농가 방문해 구슬땀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1/09/16 [16:54]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6일 교육감을 비롯한 30여 명의 직원들이 공주시 밤 재배농가를 방문해 알밤 줍기 농촌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도 교육청은 농촌지역의 고령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인해 알밤의 수확기임에도 일손부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간부 공무원과 직원들이 함께 봉사활동을 하며 교직원 간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직원들은 밤나무 밑부터 시작하여 알밤이 상하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주변을 샅샅이 살피며 알밤을 주웠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지철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의 봉사활동에 함께 해준 직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우리 직원들의 작은 노력이 농촌지역의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해마다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방문하여 일손을 지원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9/16 [16:54]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