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권 4개 시․도 메가시티 공동연구 중간보고회 개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논의, 전문가 및 관계자 의견 수렴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1/07/23 [13:41]

▲ 대전·세종·충북·충남 등 충청권이 23일 대전세종연구원에서 ‘충청권 메가시티 전략수립 연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 김상수 기자



대전·세종·충북·충남 등 충청권은 23일 대전세종연구원에서 ‘충청권 메가시티 전략수립 연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충청권 4개 시ㆍ도지사와 시ㆍ도 연구원이 참석해 메가시티 구축 전략에 대해 논의하고 전문가 및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전세종연구원 염인섭 박사가 산업경제, 광역인프라, 사회문화 등 3대 분야에 대한 9개 전략과 23개 세부사업을 보고했다.


산업경제 분야에는 초광역 핵심 클러스터 구축을 목표로 자족형 글로벌 바이오 클러스터 구축, 융합 소재·부품 연구개발 추진,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산업 생태계 조성, 글로벌 창업투자 플랫폼 조성 등이 보고됐다.


광역인프라 분야에는 초광역 스마트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충청권 경제자유구역 통합추진, 50분 생활권을 전제한 광역도로망과 철도망 구축 등이 발표됐다.


또한, 사회문화분야에서는 충청권 콘텐츠 기반 문화관광 브랜드 구축, 서비스 플랫폼 구축 및 충청권 광역관광 본부 신설 등이 제시됐다.


앞으로 구체적인 실행전략과 추진방안을 담아 11월에 최종보고회를 개회할 예정이다.


충청권은 연구용역을 통해 메가시티 핵심 전략을 수립하고 전략별 추진사업을 도출하여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중부권 메가시티를 구축할 계획이다.


충청권 4개 시·도는 충청권 메가시티 전략수립 공동연구가 마무리 되면, 분야별 세부사업을 본격 추진해 광역생활경제권 구상을 현실화할 계획이다.


이번 공동연구는 지난해 11월 20일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추진’에 합의하여, 대전세종연구원이 주관하고 충북·충남 연구원이 협력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4월 5일 착수보고회를 개최한 바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7/23 [13:41]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