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류무형 문화유산 남사당놀이 즐겨요”
19일 부여 백제문화단지서 공연…상설공연·전시행사 등 풍성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15/07/14 [14:07]


충남도는 백제역사 유적 지구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선정된 가운데 부여 백제문화단지에서 19일 오후 2시 유네스코 인류무형 문화유산인 남사당패의 신명나는 공연이 펼쳐진다고 밝혔다.

 

남사당놀이는 풍물 굿에서 쓰이는 연희형태를 재구성한 무대작품으로, 사물판굿과 쇠, 장고, 북, 소고의 악기별 개인놀이, 열두발상모와 버나돌리기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남사당패가 관람객 사이를 비집고 들어가 관람객과 어우러져 웃음과 해학의 흥겨운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삼국시대 왕궁을 세계 최초로 재현한 부여 백제문화단지에서는 함께 보고 즐기며 백제를 체험하는 문화마당 형식의 상설공연이 매일 2회(오전 11시, 오후 2시) 펼쳐지고 있다.

 

또 지난 4일부터는 백제의 우수한 철기기술과 이를 시기한 주변국과의 마찰을 그린 액션연극 ‘칠지도의 탄생’이 관람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이외에 전시작품으로는 충남도 무형문화재인 칠장의 작품을 통해 백제의 옻칠 문화를 가늠해보는 ‘백제의 칠(漆), 천년의 시공을 꿈꾸다’ 전이 지난 7일부터 관람객들을 맞고 있다.

 

백제문화단지관리사업과 관계자는 “백제역사지구의 세계유산 등재 이후 백제문화단지를 찾는 관람객이 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많은 도민들이 부여 백제문화단지에서 의상체험, 전통놀이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즐기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백제문화단지 공연 및 프로그램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백제문화단지관리사업소(☎ 041-635-7718)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www.bhm.or.kr)에서 확인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5/07/14 [14:0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