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휴 마지막날 전국 곳곳에 산불, 일부지역 산불위기경보 ‘심각’ 발령
경북 안동․예천, 경남 하동, 충북 영동 등 야간산불로 이어져
 
김상수   기사입력  2021/02/21 [18:47]



산림청(청장 박종호)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연휴 마지막날인 21일 전국에 7건의 산불이 발생해 3건은 진화완료, 4건은 오후 6시 현재 야간산불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야간산불로 이어진 경북 안동․예천, 경남 하동, 충북 영동 등 4개 지역에 대해 17시 45분 기준 산불위기경보 ‘심각’단계를 발령하고 산불확산 정도가 빨라 민가피해가 우려되는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지역은 주민대피령이 내려졌다.


한편, 강원 영동산간과 동해안 지역은 강풍 및 건조특보가 발효증으로 현장에서는 급경사지에 순간 최대풍속이 25m/s로 불고 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과장은 “계속되는 건조, 강풍 특보로 산불 위험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불법소각과 입산자 실화 등 산림인접지에서 불씨를 취급을 삼가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2/21 [18:4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