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소방, 저출산에 이어 양극화도 잡는다
'중증장애인 119특별 구급이송서비스’ 도입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1/01/31 [18:21]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로 저출산 극복에 앞장섰던 충남소방이 이번에는 양극화 해결에 나선다.

 
도 소방본부는 전국 최초로 중증 장애인을 위한 ‘119특별 구급이송서비스’를 도입한다고 31일 밝혔다.

 
중증 장애인은 응급상황뿐만 아니라 병원진료, 건강검진 등 비응급 상황에서도 119구급차 이용이 가능하며, 병원으로의 이송과 귀가까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의 안전한 이동을 위해 구급차 외에도 펌뷸런스도 함께 출동한다.

 
소방본부는 환자별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119긴급구조시스템에 주요병력, 이용병원 등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사전 준비를 마쳤다.

 
이용을 원하는 장애인은 별도 절차 없이 119로 전화하면 언제든 이용이 가능하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는 양극화 극복을 위한 충남의 확고한 의지를 보여주는 품질 높은 안전 서비스”라며 “안전해서 더 살아보고 싶은 충남 만들기에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기준 도내 지체‧뇌병변‧신장 등 중증장애인은 8만39명에 이른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1/31 [18:21]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