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사망사고 발생
대전시,상온노출과 백색침전이 있었던 문제의 백신은 아닌 것으로 밝혀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10/22 [16:46]

 대전에서 80대 독감백신 접종자가 사망한 데 이어 70대 여성이 사망했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유성구에 거주하는 70대 여성이 지난 19일 오전 10시께 유성수 소재 이비인후과에서 독감백신을 맞은 뒤 구토증상을 겪다가 다음날 오후 1시께 의식불명에 빠져 을지대학교 병원에서 치료 중인 이 여성은 22일 01시 10분경 최종 사망했다.


대전시는 사망자가 접종받은 백신은 한국백신 제품으로, 상온노출과 백색침전이 있었던 문제의 백신은 아니라고 밝혔다.


현재 사망자에 대해 역학조사반이 접종 의료기관, 과거 의무기록 등을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대전시는 예방접종과의 연관성은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하며, 향후 질병관리청의 조사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22 [16:46]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