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효문화마을 내 생활문화센터 조성공사 준공
주민 생활문화 참여 공간으로 새롭게 재탄생 기대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10/20 [16:45]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효문화마을 내 생활문화센터 조성공사가 완료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2020년도 생활 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된 후 총 사업비 18억6천6백만원이 투입되어 효문화마을 내 시설 개선과 유휴공간 리모델링이 추진되는 것으로, 7월 착공해 10월 공사를 완료했다.


중구는 이번 공사로 ▲대강당·소강당 시설 개선 ▲취미교실 리모델링 ▲야외 테라스 전면 보수 ▲유아·청소년의 인성교육을 위한 전통예절관 조성 ▲2층 주민소통공간 조성 등으로 주민참여 생활문화 공간으로 새롭게 탈바꿈되었다.


특히, 지하 전시공간은 효 관련 콘텐츠로 새롭게 구성하고, 지하 1층부터 지상 2층까지의 유휴공간은 공감쉼터, 공간정원, 공간조명으로 단장했다. 이곳은 주민과 가족단위 방문객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해 여가와 힐링의 장소로 재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용갑 청장은 “효문화마을은 지역 주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하며 즐길 수 있는 장소가 됨과 동시에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효를 보고 느끼는 인성교육의 장으로 변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20 [16:45]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