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교육청,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9월 모의평가 시행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0/09/15 [16:56]

▲ 대전시교육청 전경     ©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16일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 및 졸업생 등을 대상으로 2021학년도 수능 9월 모의평가를 실시한다.


관내 57개 고등학교에서 12,658명, 10개 학원시험장에서 1,555명 등 총 14,213명이 응시할 예정으로, 대전교육청 관내에서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대비 2,208명(재학생 1,705명 감소, 졸업생 및 검정고시 출신 503명 감소)이 감소하였다.


9월 모의평가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시험장별 방역 대책이나 자가격리 등으로 시험장 입실이 불가능한 수험생들을 위해 온라인 답안 제출 시스템을 통해 답안을 제출하고 채점결과를 제공할 예정이다. 온라인 답안 제출의 경우 일반 응시자 전체 성적에는 반영되지 않으며, 별도로 채점하여 성적을 제공한다.


9월 모의평가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과 같은 방식으로 시행되며, 올해 수능의 출제 방향, 난이도를 예상하는 바로미터가 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재학생들만 참여해온 전국연합학력평가와 달리 이번 수능 9월 모의평가는 N수생들이 참여함에 따라 수험생들의 전국적 위치를 비교적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대전교육청 고유빈 중등교육과장은“수능 9월 모의평가 결과에 일희일비하지 말고, 수험생들은 이번 9월 모의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각 영역별 난이도와 출제 경향을 파악하고, 개인별 수능 성적 향상을 비롯해 최저학력기준을 맞추기 위한 계획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9/15 [16:56]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