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립무용단‘사계, 잊혀진 계절 이야기’16일 7시 30분 온라인 생중계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9/11 [16:09]



대전시립무용단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상황에 따라 제68회 정기공연 ‘사계-잊혀진 계절 이야기’를 오는 16일 오후 7시 30분 아르떼TV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 한다. 


이번 제68회 정기공연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2019년 기획공연 ‘다시 날다’중 작품 ‘사계’를 재구성ㆍ각색해 무대에 올린다.


다시 마주하는 작품 ‘사계’는 평범한 계절을 살아가지 못하고 있는 우리들의 현실에 부합되기 때문에 초연과는 다른 느낌으로 다가온다.


전례 없는 역경을 견디고 있는 현재 일상에서 ‘평범한 계절’은 마치 옛일처럼 아득한 현실로 느껴질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역경의 계절은 곧 잊혀지고, 평범하게 무심코 보냈던 찬란한 사계(평범한 계절)를 맞이할 것이라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하는 황재섭 예술감독의 작품의도가 엿보인다.


공연의 전체 흐름을 이끌어주는 막스 리히터(Max Richter) 편곡의 비발디(Vivaldi)‘사계’는 흘러가는 계절을 연상시키는 템포와 반복되는 특징의 선율이 무용과 결합돼 매력적인 앙상블을 이룬다.


각 계절의 악장들은 마치 무용작품을 위해 작곡된 듯, 춤의 호흡과 잘 어우러진다.


이번 공연은 무 관중,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아르떼(ARTE) TV’ 및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되며,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9/11 [16:09]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