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추모공원 추석연휴 사전예약제 시행
실내 봉안당 하루 추모객 400가족, 2,000명으로 제한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9/10 [17:45]

▲ 대전추모공원 전경     ©이성무 기자

대전시설관리공단은 10일 추석 연휴기간 대전추모공원의 실내 봉안당에 대해 추모객 사전예약제를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전추모공원은 약 5만명의 고인이 안치되어 명절기간에는 약 7만5천여명의 추모객이 방문하고 있으나 약 4만여명이 안치된 실내 봉안시설에 한꺼번에 사람이 몰릴 경우 코로나19 감염이 확산될 수 있기 때문에 추석 연휴기간 1일 방문인원을 400가족, 2,000명으로 제한하는 사전예약제를 시행한다.


하루에 4부제로 운영하며 1부별 100가족만 입장, 1가족은 5인 이내로 제한된다.


봉안시설 예약은 9. 21.(월) ~ 29.(화)까지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또한 봉안당 실내 제전실과 휴게공간은 9. 14.(월) ~ 10. 18(일)까지 폐쇄하고 음식물 반입도 금지된다.


대신 추모공원을 찾지 못하는 추모객들을 위해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를 ‘e하늘장사정보시스템’및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 홈페이지에서 제공할 계획이다.


추모공원 관계자는“이번 명절기간 운영시간은 9시부터 18시까지로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연장운영은 하지 않는다”면서 사전예약제와 온라인 성묘시스템에서 제외된 야외 공설묘지나 자연장지에 대하여도 추석연휴기간의 방문은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9/10 [17:45]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