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전국 최초 지역화폐 기부플랫폼 오픈
온정(ON情)나눔 서비스, 플랫폼 고도화를 통한 공동체 기능 강화 지속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8/09 [18:52]



대전시가 전국 최초로 지역화폐 기부플랫폼을 구축했다.


대전시는 지역화폐의 사회적 기능 강화를 위해 온통대전 앱을 통해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오는 12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9일 밝혔다.


온통대전 기부플랫폼은 온통대전으로 정(情)을 나눈다는 의미의 ‘온정나눔(ON情)’이라는 아이콘으로 운영되며, 보유하고 있는 충전액, 캐시백, 정책수당을 원하는 금액만큼 기부할 수 있다.


기부한 금액은 지난 3일 온통대전 동행협약을 맺은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후원되며, 법정기부처인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기부금에 대한 소득공제 등록 등을 지원한다.


온정나눔은 전국 최초로 지역화폐 앱과 연계한 기부플랫폼 서비스로 대전시는 이외에도 온통대전을 통한 나눔기능 강화를 위해 ▲ 장학사업 ▲ 자원봉사 타임화폐(자원봉사 시간 당 온통대전 지급·기부), ▲ 동행가맹점(사회환원 가맹점 추가 캐시백 지원) 운영 등 지역사회 환원 사업을 기획하고 있다.


또한, 플랫폼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보다 편리한 앱 서비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시 정책사업을 담을 수 있도록 구상 중이다.


대전시 고현덕 일자리경제국장은 “온통대전 출시와 함께 공동체 기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준비하고 있다”며 “온통대전이 지역경제 활성화와는 물론, 시민과 소상공인을 위한 상생 플랫폼으로 운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자금의 역외유출을 막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온통대전은 지난 7일 기준 37만 명이 앱에 가입하고, 3,005억 원을 발행하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8월 1일부터 사용금액의 20만 원 까지는 10%, 20만 원초과 ~ 50만 원까지는 5%의 캐시백을 지원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8/09 [18:52]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