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정현 대덕구청장 “신속하게 대처해 주민불편 최소화해 달라”
30일 집중호우 피해현장 상황 점검…크고 작은 비 피해 100여건 접수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7/30 [18:03]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30일 밤사이 내린 집중호우 피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신속한 재해복구 지원계획 마련과 추가 비 피해 예방 대책 수립을 관련부서에 주문했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전에는 29일 오후 6시부터 30일 오전 7시 사이 시간당 80㎜ 이상의 비를 뿌리며 지역 곳곳에 비 피해를 입혔다.


29일 새벽 3시부터 30일 오전 7시까지 누적 강수량 250㎜를 기록한 대덕구는 이 비로 주택과 차량 침수, 담벼락 붕괴, 토사유출 등 100여건 이상의 피해신고가 접수됐고 신대동 일대 농경지는 침수 피해를 봤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피해현장을 둘러본 뒤 “피해복구에 만전을 기하고 피해 접수 시 신속하게 대처해 주민불편을 최소화해 달라”며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예찰과 점검을 강화해 추가적인 피해를 최소화해 달라”고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7/30 [18:03]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