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서울병원 확진자 접촉 충남 서산 주민 확진…역학조사 중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산지사 근무 27세 여성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0/05/20 [16:47]

 충남 서산에서 20일 삼성서울병원과 관련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충남도에 따르면 확진자는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산지사에 근무하는 27세 여성 A씨로, 충남에서 삼성서울병원 관련 코로나19 첫 확진 사례다.


A씨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B씨와 친구 사이며, 지난 9일 1박 2일간 B씨 집에서 함께 생활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간호사 B씨가 확진 판정을 받자, 19일 서산의료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산시는 현재 A씨와 접촉한 사람이 공단 내부와 태안지역에도 있을 수 있다는 판단으로, 공단 직원 60명 가운데 41명에 대해 검사를 진행하고 자가 격리 조치를 완료했다. 나머지 19명도 오늘 오전 중 모두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한편 충남 서산에서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연구소 관련 9명을 포함, 모두 10명으로 늘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0 [16:4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