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ㆍ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정수원·추모공원, 윤달기간 확대 운영
5월 23일~6월 20일까지, 운영시간 및 화장 회차 확대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3/31 [17:06]

▲ 대전정수원 전경  ©



대전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설동승)은 윤달기간인 오는 5월 23일부터 6월 20일까지 대전정수원과 추모공원의 운영시간 및 화장 회차를 확대 한다고 31일 밝혔다.


이 기간 동안 대전정수원은 개장화장의 수요증가에 대비해 화장로 운영회차를 4회에서 5회로 증회하고, 장사시설 운영시간을 1시간 연장하는 등 이용시민의 편의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화장 예약은 보건복지부 ‘e-하늘장사정보(www.ehaneul.go.kr)’에서 인터넷 예약만 가능하고, 개장화장의 경우는 화장일 기준 30일 전인 4월 23일 0시부터 예약이 가능하다.


화장비용은 개장유골의 묘지 소재지가 대전인 경우 4만 5천원, 충남·충북·세종 11만원, 그 외 지역은 17만원으로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정수원(☎042-610-2300)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31 [17:06]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