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ㆍ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5개 구청장, 코로나19 극복 기부행렬 동참
3개월간 급여 30%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키로
 
이성무 기자   기사입력  2020/03/23 [17:17]

▲ 사진은 지난 2019년 1월 열린 제 11회 대전분권정책협의회 모습  © 이성무 기자



대전시 구청장협의회(회장 장종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과 고통 분담을 위한 기부 대열에 함께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23일 대전 서구에 따르면 대전 5개 구청장은 이달부터 3개월간 급여의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결정은 허태정 대전시장의 급여 기부와 정부 부처 장·차관들의 급여 반납 등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기부 릴레이에 힘을 보태자는 취지이다.


장종태 서구청장과 황인호 동구청장, 박용갑 중구청장, 정용래 유성구청장,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이날 “작은 정성이 마중물 되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시민과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길 바라며, 지역사회 곳곳에 나눔과 연대의 뜻이 전달되었으면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각 자치구 공무원노조도 자율적 모금을 통한 기부를 추진하는 등 공직사회 기부 움직임이 확산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23 [17:17]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