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ㆍ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교육청, 개학 전 학원, 교습소 안전 확보에 총력
도내 3천 8백여 학원・교습소 등에 소독, 방역물품 지원
 
김상수 기자   기사입력  2020/03/19 [17:38]

▲ 충남도교육청 전경     ©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4월 개학을 하기 전에 학원과 교습소의 안전을 확보하고자 소독과 방역물품을 긴급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4월 개학을 하기 전까지 학원과 교습소의 방역체계를 완비하기 위한 것이다.

 

도교육청은 이를 위해 약 7억 원의 예산을 도내 모든 학원(3천60개소)과 교습소(781개소) 그리고 문해교육기관(33개소), 학교형태 평생교육시설(4개소), 미인가 대안교육시설(10개소)에 투입한다.

 

그동안 충남교육청은 지자체와 함께 학원과 교습소에 방역물품과 소독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학원과 교습소는 적극적인 휴원 동참과 예방수칙 준수 등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였다.

 

4월 개학 이전에 학원과 교습소에 대한 일제 방역을 실시하고,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지원해 학생과 학부모가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안전한 학습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휴원에 적극 동참해주신 학원, 교습소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 며 “이번 지원이 휴원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께 자그마한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19 [17:38]   ⓒ 대전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